블로그 이미지
목운
'종심소욕불유구'로 가기 위해, 유교와 불교 및 기독교 영성을 공부합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2016.09.20 08:10 그리스도의 편지
간디처럼 기독교회와 그 신도들은 받아들이지 못하더라도 예수의 말과 실천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거의 없으리라고 봅니다. 물론 편지에는 예수께서도 인간적 면모를 그대로 보여주어서 더 좋습니다. 둘째 편지 13쪽을 보면서 느낀 점입니다만 예수께서 계명을 요약하면 딱 둘이라고 하셨습니다. 여기서는 표현이 조금 달라지지만 실천방안이 더 구체적이라 좋습니다. 즉 첫째 계명을 잘못 알아듣는 바보들은 성상을 크게 만들고 교회를 화려하게 지어온 게 역사입니다.

여기서는 '소아(self)'의 요구를 치우라고 합니다. 이 답은 동양 영성과 제대로 된 신비주의 영성이 이구동성 말하는 방안입니다. 신을 사랑한다 함은 창조원리를 최대한 이해하면서 소아 또는 에고, '편지' 용어로는 '인간 의식'의 영향에서 벗어나는 데 있습니다. 둘째 계명은 아시는 대로 '형제애'를 실천하는 것입니다. 둘째 계명은 동아시아 영성에서는 4단과 6바라밀 실천, 특히 인(仁)이나 보시 실천과 같습니다. 영성의 실천은 멀거나 복잡한 일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리스도의 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독교의 오류 극복  (0) 2016.12.17
의식만이 중요하다!  (0) 2016.12.17
영성의 요점  (0) 2016.09.20
기도의 요령  (0) 2016.09.18
원수 사랑  (0) 2016.08.22
변화된 존재상태  (0) 2016.08.19
posted by 목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