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목운
'종심소욕불유구'로 가기 위해, 유교와 불교 및 기독교 영성을 공부합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7/12/11'에 해당되는 글 1

  1. 2017.12.11 무엇을 어떻게 내려놓는가?
2017.12.11 06:58 호킨스 방하착

"마음을 삼간다는 것이 무슨 뜻입니까?" 안회가 물었다. 이에 공자가 대답했다. '네 뜻을 하나로 모아라. 귀로 듣지 말고 마음으로 들어라. 마음으로 듣지 말고 영혼으로 들어라. 귀의 작용은 듣는 것에 그치며, 마음의 작용은 형상과 관념에만 그친다. 영혼은 비어 있으면서도 모든 것에 반응한다. 

도는 이 빈 곳에 거처하니, 비우는 것이야말로 마음을 삼가는 일이니라." "내가 마음을 삼가는 법을 익히는 것을 가로막았던 것은 나 자신 안에 있었을 뿐입니다. 마음 삼가는 법을 수련하자마자, 저는 나 자신이라는 것이 애당초 없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비운다는 것이 바로 이를 뜻하는 것입니까?" "옳다. 바로 그것일 뿐이로다!" [回曰:「敢問心齋。」仲尼曰:「若一志,无聽之以耳而聽之以心,无聽之以心而聽之以氣。聽止於耳,心止於符。氣也者,虛而待物者也。唯道集虛。虛者,心齋也。」顏回曰:「回之未始得使,實自回也;得使之也,未始有回也。可謂虛乎?」夫子曰:「盡矣。吾語若!」]

-- 장자 내편 인간세에 나오는 공자님과 안회의 대화입니다. 장자의 수양법, 즉 도교 수행법의 핵심인 심재에 대한 설명입니다. 위 번역은 현대 중국 최고 지성 가운데 하나인 우징숑(吳經熊) 님 번역입니다. 우 박사가, 선불교란 인도에서 유래한 불교와 중국 도교를 부모로 하는 자식이라고 했듯이 우리가 익숙한 선불교는 도교를 계승한 것이라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게다가 도교 핵심 경전 가운데 하나인 장자에서 공자님과 안회를 서두에 인용한 것으로 볼 때 유교 또한 도교와 뗄 수 없이 표리를 이루는 종교입니다. 제가 매일 묵상 자료로, 또 수행 자료로 호킨스 님의 '내려놓기'를 인용하는데 그것은 호킨스 박사의 수행법이 손에 잡히는 매우 실용적인 방법인 데다 위 유불도의 핵심 수행법과 상통하기 때문입니다. 

'호킨스 방하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거 치유하기  (0) 2017.12.13
좌망과 내려놓기의 관계  (0) 2017.12.12
무엇을 어떻게 내려놓는가?  (0) 2017.12.11
의식 향상의 두 방편  (0) 2017.12.10
반전의 씨앗  (0) 2017.12.08
내려놓기 요령 (재론)  (0) 2017.12.07
posted by 목운
prev 1 next